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행복
    예전 포스팅/movie + drama 2007.10.07 00:16
    0123456

    행복, 2007

    <사랑, 그 잔인한 행복
    변치않겠다는 새빨간 거짓말>

    황정민의 연기력에 일단 기대, 임수정 나오는 영화는 처음이라 기대,
    얼핏 봄날은 간다 이영애의 남자버전이라는 얘기를
    듣고 또 기대.
    친척 결혼식 참석했다가 좀 피곤했지만, 나온 김에 해치우자는 심사로 동생이랑 집 앞 영화관에 갔는데 토요일 밤인데두 표가 있었다.  

    '사랑' 과 '행복'중에 또 갈등을 하다가,
    이번에도 역시 '사랑'을 선택하지 않았다. 어쨌거나 영화관에서 돈주고 보는 영화니,
    주인공의 마스크보다는 영화 내용 자체가 더 끌리는 쪽으로 선택을 했다.

    기대만큼 좋은 영화였다. 나도 모르게 눈물이 마구 쏟아지는 바람에 영화관 불이 켜지고 좀 황당 & 민망했다. (내동생 옆에 앉은 여자는 임수정이 매달리는 부분에서 거의 통곡 수준 -.-)
    임수정이 맡은 역이 현실과는 동떨어져 보일지 몰라도, 전체적으로 놓고 보면 이 영화는 무지하게 현실적인 사랑이야기라고 본다. 그냥 통속적인 베스트셀러 연애소설같은 느낌. 그래서 황정민의 리얼 연기가 특히나 돋보였고 또 필요했을 것이다... 특히 임수정이 울며 매달릴때 '하지마, 하지마~' 하며 뒹굴뒹굴 구르는 모습은.....아, 정말 '리얼' 그 자체였다. 그래서 정말 꼴보기 싫은 '나쁜놈' 이었다.

    모든 영화가 그렇겠지만. 그 영화를 느끼고 이해하는 부분에 있어서는 경험이 중요하게 작용하는 듯 하다. 
    대충 사랑의 경험. 아픔을 겪어본 사람들은 이 영화에서 뭔가 대단한 교훈 따위를 얻는다기보다,
    그저 주인공들의 심리상태를 공감하는 선에서 그칠 것 같다.
    -자신의 모든것을 걸고 처음이자 마지막인 한 남자를 사랑하는 여자, 두손으로 빌정도로 사랑을 잡고싶은 그 마음.
    -원래는 술집에서 구르던 몸이지만 나약한 심성을 가진, 어쨌거나 선수인 남자.
    -자기가 차버린 남자이지만 다른 여자와 함께 있는걸 보구서 일단 다시 그 남자를 갖고 싶어하는 여자.
    그래도 여전히, 충분히 괜찮은 영화였다.    

    은희의 눈물이 너무 가슴아파서 아직도 아련하게 마음에 남는다.
    영수. 나쁜놈. 구제불능 주정뱅이.. 사실 이런 남자는 만나기도 쉽지 않다.ㅋㅋㅋ



    댓글 20

    • BlogIcon 에코♡ 2007.10.07 00:41 신고

      헐,. 이렇게 다르게 느낄수도 있군요,.^^;;

      전,.평소에 좀 이성보다 감성이 앞서는데;;ㅋㅋ
      제포스팅에서도 보셨겠지만,.ㅋ전,.
      이건 정말 그 어떤것도 감흥이 없더라고요^^;;ㅋㅋㅋ

      • BlogIcon tmrw 2007.10.07 00:55 신고

        ㅋㅋ 뭐 다 느낌이 다르니까요. 영화든 소설이든 암튼.. 해석은 정말 개인적인 문제라고 봐요. 에코님 글보구선 기대를 좀 덜했던게 오히려 저에겐 좋게 작용했을지도 몰라요^^
        거기나오는 여자들의 마음, 남자의 마음이 뻔히 눈에 보여서, 그런 심리상태를 읽는 것을 즐기다 왔네요. ^^;;

    • BlogIcon 비비코엔 2007.10.07 00:54

      뭐 출발스포일러여행으로 다 본것 같긴한데... 그래도 요새 개봉영화중엔 젤 땡기네요.
      영화를 직접보면.. 저도 님같이 은희에게 동정심을 느끼면서 슬프게 보게 될 것 같네요^^

      • BlogIcon tmrw 2007.10.07 00:59 신고

        출발 스포일러 여행..ㅋㅋㅋㅋ
        제 이 포스팅도 스포일러가 꽤 돼는 듯 합니다.
        한번 보셔도 좋을 영화예요. 전 만족했습니다^^

    • 2007.10.07 02:15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tmrw 2007.10.07 02:50 신고

        그거....애인->친구.
        감정 정리 완전히 되기전엔 정말 힘들고 해서도 안되는건데..제 경험상이예요... 이런말하면 좀 그렇지만 자세히는 몰라두 상대편이 약간 이기적인듯... 쩝. 힘내세요~
        길구 이 영화 볼만해요..^^

    • BlogIcon Rαtμkiεℓ 2007.10.07 07:32 신고

      저런 남자 의외로 많이 널렸어요. 둔한 여자들과 많이 어울리더군요.

    • BlogIcon valentine30 2007.10.07 16:44 신고

      포스터 보고 삼촌이랑 조카랑 사귀는 것 같아서 안보려고 했는데... 음. 궁금해지는데요. 나쁜남자가 가끔 매력적일 때도 있던데. (전 남자지만 이상하게 남자한테도 매력을 느껴버린다죠. 하핫.)

    • miroqu 2007.10.08 13:53

      이거 보려다가 말았는데...괜찮나부다.. 근데 난 저런 내용 걍 그렇더라구. 그게 현실이라도. 애써 모르고 싶음..ㅋ

    • miroqu 2007.10.08 13:54

      근데 임수정 머리 예쁘다...ㅋ

    • BlogIcon she-devil 2007.10.17 21:27

      영화보는 내내 대각선쪽에 앉아계시던 아저씨의 말씀
      저런 개새끼-
      =ㅂ=);;;
      인정하긴하지만 아저씨때문에 웃겨서 울지도 못했어요 ㅋㅋㅋ

    • BlogIcon clozer 2007.12.07 11:46 신고

      이 리뷰를 왜 이제서야 읽었을까요?
      뒤늦게 트랙백 걸고 갑니다.

      영화를 이해하는데 경험이 중요하게 작용한다는 말씀에 200% 공감하며... ^^

Copyright © 2007-2019 tmrw.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