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잘가 400D
    예전 포스팅/photo :: daily 2008.07.31 01:35

    • 물건에도 인연이라는게 있나보다. 샀다 팔았다를 두번씩이나 한 걸 보니 400D랑은 인연이 길지 않나보다. 캐논에 대한 이유없는 집착은 오늘로 끝이 났다. 어딘지 모를 소프트함에 이젠 질렸다. 딱히 문제가 있는건 아닌데 핀교정을 해도 어딘가 소프트한 느낌. 광각으로 찍어도 여전히 소프트한 느낌. 정말 캐논은 인물용이라는 말이 괜히 나온 얘기가 아닌듯하다. 인물 찍을때 만큼은 그래도 400D가 킹왕짱이었으니.

    • 어떤 맘씨 좋고 성실하고 긍정적인 미소를 가진 (엄청 의미부여) 애아빠한테 내 400D를 보냈다. 가격은 정말 터무니없이 저렴하게 보냈다. 직거래를 하고 오면서 나 정말 바보아냐, 싶을 정도로. 앞으로 두번 다시 캐논은 쓸 일이 없기에(?) 쩜팔이까지 함께 보냈다. 그건 거저 준거나 마찬가지. 바디와 17-85 그리고 50.8의 조합을 함께 거래할 수 있는 조건은 흔치 않은데, 아무래도 이 분이 인연인가보다. 그렇게보면 뭐 하루만에 잘 처분한 것 같다. 이분은 직거래도 못믿었는지 카메라 전문가라는 어떤 비쩍마르고 깐깐하게 생긴 사람과 함께 나타났다. 남대문에서 파는 것보다 더 깐깐하게 체크하던 모습에 기분이 좀 나빴지만 피차 정확한게 좋으니 뭐. 너무 헐값에 넘겨 씁쓸한 마음이 들던 차에, 거래자분이 집에 가서 이걸로 아기사진을 많이 찍어줄거라고 아주 입이 찢어져서 말씀하시는걸 보고 약간 맘이 훈훈해졌다. 대략 10만원을 깎아 팔고는 맘이 훈훈하다니. 난 장사하면 안된다 정말. 휴 OTL.      

    • 한동안 GX-100으로 버틸 것인가, 이미 눈돌아간 니콘 DSLR로 기변할 것인가. 고민 좀 해봐야겠다. 니콘의 결과물이 내 취향과 맞다는 사실을 이제 알았다는건 정말 말이 안된다. 가끔은 이유없이 맹목적인 집착에 판단력 제로의 상태가 되어버릴 때가 있는 것 같다. 그나저나 자질구레한 필카들도 정리해야 하는데 도대체 맨날 만지작거리기만 하고 쉽사리 내보낼 수가 없다.      








     

    댓글 6

    • BlogIcon Fiancee 2008.07.31 05:00

      니콘 D80 이후의 신제품을 가슴 졸이며 기다리다 결국 D60이 출시되길래 포기하고 SONY a350을 질러야 했어요.
      저는 사진에 대해서는 문외한이지만 어쨌든 니콘 필이 저에겐 쏙 와닿았거든요.
      이제 니콘이라는 새로운 인연과의 조우를 기대해봅니다.

      • BlogIcon tmrw 2008.08.03 01:33 신고

        a350 충분히 좋은 카메라죠. :)
        전 아무래도 D80 조만간 데려올 것 같네요.
        D90 나온다는 얘기가 있지만 D80 역시 충분히 괜찮은 카메라 같아서요.
        이제 캐빠에서 니빠로 전향할 것 같아요. ㅋㅋㅋ

    • BlogIcon 지크소니 2008.08.01 13:57 신고

      쩝.. 전 제가 가진 것을 처분할때 많이 씁쓸하던데. 카메라 파셨나보네요. 전 그냥 막 찍는 거라서 카메라의 차이를 크게 느끼지 못해서 그냥 쓰고 있네요. 좋은 카메라가 있어도 잘 못찍으면 문제 있으니.. 저 같은 사람은 그냥 편히 찍을 수 있는 카메라로 계속 연습하고 나중에 욕심이 생기면 좋은 걸로 사야줘..^^;;

      • BlogIcon tmrw 2008.08.03 01:34 신고

        그동안 400D와 얽힌 기막힌 사연들이 좀 길죠.
        근본적 원인은 집착. ㅋㅋ
        처분을 잘 못하는 습관을 고치려고 해요.
        물건에도 정을 주는 버릇을 하면 삶이 피곤해지더군요. ㅠ.ㅠ

    • BlogIcon 루이스피구 2008.08.01 17:24 신고

      블로깅 다시 시작한지 좀 됐는데 찾아 뵙은건 오랜만인듯 ㅎㅎ
      사람이나 물건이나 다 인연이 있죠.. 어떤건 얼마 못쓰고 남좋은일 하기도 하고
      반대로 몇년이고 계속 함께 하기도하고 ^^

      카메라 싸게 파신건 제가 봐도 좀 안타깝네요 ㅜㅜ

      • BlogIcon tmrw 2008.08.03 01:35 신고

        되돌릴 수 없는건 잊는게 상책이겠죠.
        가져가신 분이 카메라를 안쓰거나 막 대할 분은 아닌 것 같아서
        그걸로 만족이예요. :)

Copyright © 2007-2019 tmrw.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