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손지창
    예전 포스팅/photo :: daily 2009.05.25 00:22


    w/GX100
    Hot Tracks, 교보문고
    손지창 - The Blue

    사람들이 모여있길래 가봤더니 손지창과 김민종이 있었다.
    요즘은 봐도 모르겠는 연예인이 수두룩한데, 내가 이름을 아는 분들이니 참 반가웠다.
    앗, 손지창이다. 김민종이다. 이렇게 정확하게 외칠 수 있는 우리때 그 오빠들.

    나도 모르게 자꾸 손지창만 찍었다. 선글라스 낀 김민종도 멋있던데.

    김민종 얼굴이 더 작고, 손지창은 약간 살찐 듯 했지만 암튼 미남들.
    그 당시에는 이범학에 폭 빠져있던 때라 이분들의 광팬은 아니어서 그런지,
    아님 이제 늙어서 그런지
    그냥 무덤덤하게 사진을 찍다 왔다.
    그치만 중딩때 좋아했던 그 노래는 아직도 기억난다.
    너만을 느끼며 달콤한 내 사랑을 전할꺼야~
    나름 테이프도 샀었다. 나름 그 노래와 얽힌 사연도 있다.
    추억의 더 블루.
    활동 성공했으면 좋겠다.


     

    댓글 4

    • BlogIcon 에코♡ 2009.05.25 12:50 신고

      저도 김민종은 실제로 본적있는데 얼굴이 정말 작더라구염;;ㅋㅋ
      더블루도 생각나고 쟤네둘이 같이 나온드라마도 생각나공

    • BlogIcon 라면한그릇 2009.05.28 14:18 신고

      어쩌면 드라마'느낌'의 삽입곡들로만 된거긴 한데...정말 노래방에서 불러도 언제나 좋죠~ 저번에 상플에 나온거 보니까..그당시 이정재는 무명이었는데..방송국 로비 지나가는걸.."요새 모하니? " " 별일 없는데요...?" 그래서 바로 캐스팅 됫다고 하더라구요 ㅎㅎㅎ

Copyright © 2007-2019 tmrw.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