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오렌지 페코 (Orange pekoe)
    예전 포스팅/music 2008.01.13 21:2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렌지 페코 (Orange Pekoe)
    Organic Plastic Music, 2002


    09 やわらかな夜 (부드러운 밤)
    14 tiny baby
    02 愛の泉 (사랑의 샘)





     일본 2인조 밴드다. 여자가 노래와 작사를 하고 남자가 기타와 작곡을 한다. 노래 제목들처럼 기분좋게 가볍게 들을 수 있는 음악들이다. 이 앨범 이후에 나온 'Modern Light' 도 갖고 있지만, 역시 한번 듣고 귀에 확 감겨버린 이 앨범에 더 애착이 간다. 전에 Goldsoul 님의 블로그에 갔다가 오렌지 페코가 한국에서도 얼마전에 공연을 한 사실을 알았다..그것도 홍대에서. ㅠ.ㅠ 미리 알았으면 한번 가보는건데... 갑자기 또 마구 안타까워진다. -.-;; 모든 공연 소식을 싸그리 죄다 한방에 알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 사이트를 찾아봐도 모든 정보를 망라해 놓은 곳을 찾기가 힘들다. 어쨌든 이들의 앨범은 리사오노 앨범처럼 청소할때 틀어놓으면 마음도 상쾌해진다.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의 스칼렛 요한슨처럼 헤드폰을 끼고, '오렌지 페코'를 들으며, '신깐센'을 타고, 기분좋은 햇살 가득한 창밖을 내다보며 기차여행을 하는 상상을 잠시 해봤다. 아 너무 좋을거 같아서 나도 모르게 입이 찢어진다. :)


     검색하다 몇가지 새로운 사실을 알게되었다. Orange Pekoe 는 원래 홍차이름이라고 한다. 그리고 강원도 홍천의 펜션 이름이기도 하다. 궁금해서 펜션 사진들을 봤는데. 맘에 쏙 들었다. 방도 달랑 4개 뿐이라고 하고, 주말을 피할 수 있다면 참 조용하고 좋을 것 같다. 주변에 아무것도 없고 이 펜션 하나만 덩그라니 있다고 하니....게다가 레코드판처럼 신기하게 생긴 CD플레이어도 방에 있다. 홍차도 제공되는 것 같고, 무료 아침도 사진보니 완전 푸짐하다. 음악 틀어놓고 좋은 공기에 띵까띵까 머리식히기 최고일듯...









    댓글 23

    • BlogIcon Nights 2008.01.13 22:03

      저도 홍차 이름 생각하고 들어왔는데요 ^^;;;;
      좋은 노래네요 ^^ 역시 투모로우 누님(응? 퍽!!) 의 추천곡은 좋습니다.

    • BlogIcon 신어지 2008.01.13 22:17 신고

      홍천에 뭐 갈 일이 있겠어? 하다가 사진을 보고나니 저것 때문에
      홍천을 급 가보고 싶어졌어요. ㅎㅎ

      • BlogIcon tmrw 2008.01.14 07:48 신고

        주변에 아무것도 없다는 얘길보고 왠지 <안경>이 생각났어요.ㅋㅋ
        근처가 바닷가가 있다면 최고일텐데요 ^^;;

    • BlogIcon 가슴뛰는삶 2008.01.13 23:09 신고

      와우...오랫만에 상큼한 곡입니다. 기분이 확 좋아지는데요?? 앨범이 우리나라에 있나요?? 구입하고 싶군요.
      이번 달 말쯤 동생이 일본 여행 떠나는데 완전 부럽습니다. 전..일때문에...ㅠ ㅠ

      • BlogIcon tmrw 2008.01.14 07:49 신고

        전 앨범 두개다 선물로 받은건데,
        아마 한국에도 있을걸요. 그러니 공연도 왔겠죠.

        아, 제동생도 2월에 일본간다고 지금 난리부르스임.
        배아파 죽겠다능... ㅠ.ㅠ

    • BlogIcon GoldSoul 2008.01.13 23:44 신고

      와- 좋네요. 음악도 팬션두요. ^^
      자주 들어야겠어요.

    • BlogIcon 에코♡ 2008.01.14 00:18 신고

      "스칼렛 요한슨처럼 헤드폰을 끼고, '오렌지 페코'를 들으며, '신깐센'을 타고, 기분좋은 햇살 가득한 창밖을 내다보며 기차여행을 하는 상상을 잠시 해봤다." 투모로우님의 상상을 저까지 대신 할수있는것 같아, 기분이 말꼼해지는 기분입니다^^

    • BlogIcon she-devil 2008.01.14 01:00

      음악만큼이나 상상력을 마구 자극하는 글이 더욱 설레이게 하네요-
      여행을 떠나고 싶은건 누구나 마찬가지겠죠
      여름휴가도 아직 한참남았는데 벌써부터 ㅠ_ㅠ);;;

    • BlogIcon 티에프 2008.01.14 01:25 신고

      우와~ 노래 멋진데요!!!

    • BlogIcon Fiancee 2008.01.14 02:00

      굳이 신칸센이어야만 하나요? KTX는 아니 되나보죠? ^^
      그러게요, 찌들은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여유로움을 보듬어 본다는 것... 참으로 요원한 그 무엇이라죠.
      지금쯤 바그다드 까페를 감상하고 계실 듯한데... 맞나요?

      • BlogIcon tmrw 2008.01.14 07:55 신고

        네 굳이 신칸센이어야 해요. ㅋㅋ 이유는
        1) 이게 일본노래이기 때문에
        2)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는 배경이 일본임.

        바그다드 카페 못보고 자버렸다능. -.-;;; 제가 이래요.
        대신 일찍 일어났어요 헤헤.

    •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01.14 10:44

      아니, 오렌제페코 공연을 모르셨다니요.2번쯤 왔던거 같은데...의외로 큰데가 아닌 홍대쪽 클럽에서 공연하는 일본 뮤지션들이 있더라구요.일본쪽 뮤지션을 보면 오렌지페코의 보컬의 목소리 같은 음색을 가진 보컬들을 종종 만나게 되곤 해요.(그렇다고 누구! 하라고 하면 리사오노랑 비슷한가 하는 생각만 들지 딱 생각이, 쿨럭)
      p.s :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를 자꾸 사랑도 리콜이 되나요로 생각할까요? >_<

      • BlogIcon tmrw 2008.01.14 15:59 신고

        아니, 알면서 왜 안가르쳐 주셨쎄요? ㅋㅋㅋ
        홍대랑 워낙 안친해서. -.-;; 잘 몰랐네요. 참 친하고 싶은 곳인데. 쩝.
        홍대쪽 공연정보 잘 알 수 있는 방법있으면 알려주세요.

        p.s 원제로 기억하세요 - lost in translation / high fidelity
        너무 다르죠? ㅋㅋ

      •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01.14 16:37 신고

        원제는 저렇게 다른데!!(버럭버럭)
        가끔 우리말로 번역한 영화제목 보면 정말 '소사소사 맙소사'할때가 있다죠~ :)

      • BlogIcon tmrw 2008.01.14 16:51 신고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 는 영화를 보고나니
        아주 나쁘진 않은 제목이라고 생각했어요.
        듣기에 좀 그렇긴 해도요^^;
        사랑도 리콜이 되나요는 아무래도 영 아닌거 같아요. ㅋㅋ

    • BlogIcon Steadie 2008.02.02 21:49 신고

      은은한게 좋은데요?

    • ddd 2008.10.19 20:33

      오렌지페코랑 밑에사진은 관계없는듯..ㄷ?

Copyright © 2007-2019 tmrw.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