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어크로스 더 유니버스 (Across The Universe, 2007)
    예전 포스팅/movie + drama 2008.02.16 18:50


    0123456789


    어크로스 더 유니버스 (Across The Universe, 2007)

    아 그냥 최고.
    라고만 써놓고 보니 갑자기 주절거리고 싶어졌다. 안써놓으면 까먹을 것 같다.
    '음악영화'라고 불리우는 영화들을 최근 많이 봤지만 이건 전혀 새로운 느낌의 영화다. 뮤지컬 영화이지만 진짜 '뮤지컬' 아닌, '뮤지컬 영화' 이기 때문에 볼 수 있는 판타지적 요소를 포함하고 있다. 난 판타지류는 심한 거부감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런 느낌이라니..오케이. 게다가 말이 필요없는 비틀즈 노래, 시대적인 상황과 어우러진 그들의 음악. 게다가 U2 보노의 깜짝출연까지. 그리고 이 영화에서는 주인공들이 전부 노래를 직접 불렀다. 그 중 주인공 '주드'역을 맡은 완소남은 오디션을 통해 구한 연기자로 그에게는 이 영화가 데뷔작이다. 원래 밴드 보컬출신이라 그런지 노래 잘했다.

    단, 모두 비틀즈 곡으로 영화의 이야기를 만들어 가다보니 줄거리와 등장인물을 약간 짜맞춘 것 같은 느낌 (특히 프루던스 역은 상당히 맘에 안들었음, 걔는 굳이 왜 나왔나 모르겠다), 약간의 쓸데없는 장면도 보이긴 했지만 눈이 즐거워 용서됐다.  전반적으로 내용이 좀 어지럽게 돌아가는 경향이 있으나, 그 시대 상황자체가 그 모양이었으니 하고 이해할 수 있다. 뭐 이정도면 훌륭하다. 귀가 즐겁고 눈이 즐거운 영화.  비틀즈나 락음악에 감동받는 사람은 보면 좋을 영화다. 그리고 꼭 영화관에서 큰 스크린과 빵빵한 사운드 환경에서 봐야할 영화다.

    특히 제일 맘에 들었던 장면들,
    - 거리의 부랑자로 나오는 조 카커가 Come Together를 불렀는데 그 장면, 와. ^^b
    나는 잘 몰랐던 뮤지션이지만 예사롭지 않아 보였다.
    - Dana Fuchs. 그녀의 카리스마에 홀딱 반했다. 그녀가 부르던 'Helter Skelter'와 함께 주드가 부르는 'Across the Universe'가 번갈아가며 나오던, 반전 시위 장면과 그녀의 콘서트 장면과 주드의 모습이 번갈아 나오던 그 장면.  
    - Strowberry Fields Forever 장면.
    - 그리고 흑인 폭동과 장례식에 나오던 Let It Be....


    내가 미국의 그 시대에 살았으면 어떤 모습이었을까.. 루시처럼 열심히 반전운동을 했을까, 아니면 주드처럼 방관자로 침묵하다 모택동 사진이나 떼내라고 소리를 질렀을까, 남자였다면 군대에 끌려가 베트남에서 죽었거나, 돌아와 폐인이 되었을까... 아마 음악에 제대로 미쳐선 공연이나 보며 술이나 먹었을 것 같다.
    DVD 사고싶다.












     

    댓글 28

    • BlogIcon 마기 2008.02.15 17:52 신고

      요즘은 뮤지컬영화가 대세네요.

      • BlogIcon tmrw 2008.02.16 19:13 신고

        최근에 음악 많이 나오는 영화는 자주 봤지만 '뮤지컬'영화는 ..저는 예전 오페라의 유령 이후 처음인거 같아요.

    • BlogIcon 혜아룜 2008.02.15 23:19 신고

      왜 인지는 참 저도 이해가 잘 되지 않는데, 제목을 보자마자 Starsailor의 'Four to the floor'가 생각났어요. 제목인 《Across the Universe》때문일까요. 영화를 보지도 않았고, 지금 처음 보는 영화인데도 갑자기 막 떠오르네요. 지금 저 노래가 무지하게 듣고싶어졌어요.

      • BlogIcon tmrw 2008.02.16 19:14 신고

        스타세일러 노래는 counterfeit life 한곡밖에 몰라서요.ㅋ
        혜아룜님 이 영화 보시면 좋아하실텐데...

      • BlogIcon 혜아룜 2008.02.17 01:56 신고

        오오, 추천해주신다니 제가 안 볼 수가 없죠~ 언제 언니랑 같이 다운;받아서 보아야겠어요. 요즘 저도 언니도 자금난에 시달리고 있는지라. 크크큭. 스타세일러의 저 노래도 좋더라구요. 그 리믹스; 버전 말고 본 버전이 제일 좋았어요~

      • BlogIcon tmrw 2008.02.17 15:50 신고

        아...이건 다운용은 아닌데..
        다운해서 보면 스토리에 집중하게 되고
        그럼 약간 실망할지도 몰라요.ㅋㅋㅋㅋ
        눈과 귀가 즐거운 한편의 뮤지컬 내지는 뮤직비디오.

    • BlogIcon 에코♡ 2008.02.16 00:46 신고

      오~ 이거 어젠가 그제 개봉한거죠?^^
      벌써 보신거에영?^^

    • BlogIcon Steadie 2008.02.16 21:22 신고

      최고라 평가하시니 안 볼 수가 없네요.
      개인적으로 음악영화를 좋아하시는것 같아요 ㅋ

      • BlogIcon tmrw 2008.02.17 15:53 신고

        제가 최고라고 한건 매우 여러가지 이유들이 있는데 그게 좀 주관적인거라 ^^;;

        음악을 좋아하다보니 음악영화도 좋아해요.
        게다가 이건 비틀즈라니 안볼수 없죠.

    • BlogIcon 푸드바이터 2008.02.17 21:29 신고

      그러고보니.. 우수블로그 동기시군요.. ^^
      아주 영화에 홀딱 반하신듯.. 전 기내에서 봐서.. 작은 모니터로 봤더니.. 감동이 확실히 덜하긴 했지만 헤드폰으로 들었던 음악만큼은 너무 좋아서 사운드트랙을 샀습니다.. ^^ 전 사운드트랙만으로도 행복하네요.. ^^ 저도 글 엮고 갑니다.. ^^

      • BlogIcon tmrw 2008.02.18 19:26 신고

        ㅎㅎ 기내 작은모니터 말고 영화관에서 보셨다면 어쩌면 좀 더 좋았을지도 모르겠네요.:)
        저두 ost가 도착하길 기다리는 중입니다.ㅋㅋ

    • miroqu 2008.02.18 00:15

      이거 예고편봤는데 잼있을거 같어..왠지 몽상가들하고 비슷한 느낌일거 같은데..

    • BlogIcon 가슴뛰는삶 2008.02.19 01:11 신고

      보고싶어요. 비틀즈음악을 또 들을 수 있다니...
      이 지방에서는 어디서 하는지 알아 봐야겠어요.

    • BlogIcon 신어지 2008.02.19 12:57 신고

      아 그냥 최고죠. ㅋ

      참. 저도 프루던스는 왜 동양인으로 나온 걸까 했는데
      결국 베트남을 상징하기 위해 설정된 인물로 보이더군요.

      • BlogIcon tmrw 2008.02.20 00:36 신고

        영화 보고온날 좀 피곤하기도 하고, 딱히 최고라는 말밖에 할말이 없어서 그냥 그렇게 적었었는데
        입 아니 손가락이 간질간질하더라구요. 암튼 ^^bb
        신어지님두 좋다하시니 더 반갑구요.ㅋㅋ (왠지 검증받은 느낌.ㅋㅋ)

        프루던스..베트남..그럴수도 있겠네요.
        근데 그래두 캐릭터가 좀. 어딘가 덜떨어져 보여서..약간 그랬어요..ㅋㅋㅋ

    • BlogIcon mr.yuk 2008.02.19 13:09 신고

      이거,음악뿐만아니라
      영상에도 많이 신경썼네요~
      멋져보여요^^....봐야겠어요 ㅎㅎ

      • BlogIcon tmrw 2008.02.20 00:38 신고

        "강렬한 영상미의 경험" an intensely visual experience...
        라고 시카고 트리뷴지가 평했답니다.ㅋㅋ
        꼭 보시길..

    • BlogIcon 누들스 2008.02.19 19:02

      저도 Come Together가 나오는 장면이 뮤지컬틱(?)한 매력이 잘 살아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그러고보니 Twist and Shout 가 빠졌네요.
      제가 비틀즈를 본격적으로 듣게 된것이 이곡 때문이었는데..

      • BlogIcon tmrw 2008.02.20 00:43 신고

        전 비틀즈 딱히 어떤 노래부터 좋아했다고 할만한게 없네요 사실.
        대학때 주황색 꼬질꼬질한 테이프 늘어나도록 들었는데 거기 왠만한 곡은 다 있었어요.
        특히 줄리아 듣고 어라, 너무좋다 했었죠. twist and shout은 1집에 있는거네요.
        아, 비틀즈를 꿰뚫고 있지 못하다는 사실에 요즘 마음이 착잡할 정도예요. -.-;; ㅋㅋ

    • BlogIcon Stephan 2008.02.19 23:16 신고

      저 역시도 '아, 그냥 최고.' 입니다^^
      보노가 나올때는 웃음이.. 그 능청스런 연기란;;

    • miroqu 2008.02.20 19:54

      맥스 내 스타일이야~ㅎㅎㅎ 보노맞구나..U2가 사회문제에 관심이 많잖아. 그래서 보노 비슷하게 생긴 빗댄 인물인가 진짜 보노인가 그러면서 봄.ㅋㅋㅋㅋ 휴..정말 맘에 드는 장면 많다. 정말 이 영화 갖고 싶더라. 감흥을 뒤로 한채 나가봐야겠다.

      • BlogIcon tmrw 2008.02.20 21:20 신고

        나도 의외로 맥스 넘 귀엽더라. 연기 잘해.
        주드도 키크고 잘생겼는데 너무 건들건들거려서 좀. 연기도 아주 약간은 어색하고.
        루시로 나온애 너무 예쁘지 않냐. 마릴린맨슨 이혼하고 둘이 사귄대. ㅋㅋㅋㅋ

    • BlogIcon Rαtμkiεℓ 2008.02.24 12:18 신고

      어, 이거 인터넷에서 굴러다니길래 다운받아놨었는데, 왠지 봐야겠다는 생각이 물씬 드는걸요 :)

Copyright © 2007-2019 tmrw. All Rights Reserved.